건강소식지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31-314-7585
제목
'졸피뎀, 프로포폴' 적정 사용량과 투약 횟수는?
각종 뉴스에 등장하면서 일반인들도 한 번쯤 들어보게 된 졸피뎀과 프로포폴. 졸피뎀은 성인 불면증 치료, 프로포폴은 전신마취의 유도 및 유지 등에 사용하는 향정신성의약품이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의료용 마약류 ‘졸피뎀’과 ‘프로포폴’의 적정 사용·처방을 위한 안전사용기준을 마련했다.

주사기

식약처의 안전사용기준에 따르면 졸피뎀은 남용이나 의존성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하여 사용해야 하며, 하루 10mg을 초과하여 처방하지 않아야 한다. 또한, 치료 기간은 4주를 넘지 않도록 사용해야 하며, 만 18세 미만 환자에게는 사용하지 않아야 한다.

프로포폴은 오남용 가능성이 큰 약물임을 항상 인식하여 환자 체중에 따라 적정량을 투약하고, 시술‧수술 또는 진단과 무관하게 단독으로 투약하지 않아야 한다. 간단한 시술을 위한 프로포폴 투약 횟수는 월 1회를 초과하지 않는 것이 바람직하며, 환자의 과거 프로포폴 사용 이력을 확인하는 것을 권장한다.

안전사용기준과 함께 ‘사전알리미’ 및 ‘자발적 보고’ 제도도 시행된다. ‘사전알리미’는 마약류 통합관리시스템으로 보고된 자료를 분석하여, 안전사용기준을 벗어나 마약류를 오남용 처방‧투약한 것으로 의심되는 의사에게 서면으로 알리는 제도이다. ‘자발적 보고’는 의사가 불가피하게 안전사용기준을 벗어나 마약류를 처방‧투약할 경우 이를 미리 보고하는 제도이다.

식약처는 “앞으로도 우리 국민이 의료용 마약류를 오남용 없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지나친 의료용 마약류 사용으로부터 건강을 지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
다음글
필름이 끊길 정도로 술 마신다면? 치매 위험 2배 높아
이전글
코로나19 장기화 대책, 면역 장기 ‘간’에 있다?
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