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소식지

의술은 환자를 위해 발전하며 건강한 삶을 위한
우리의 노력은 계속됩니다

대표번호

  • 편하게 문의주세요. 031-314-7585
제목
'일교차 큰 환절기'...'혈압 관리' 잘 해야 하는 이유
하루 일교차가 10도 이상 차이 나는 환절기에는 혈압을 조심해야 한다. 실제로 기온이 1도 내려가면 수축기 혈압이 1mmHg 내외로 상승한다고 알려졌다. 이러한 점에서 고혈압 환자들은 환절기에는 더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갑자기 찬바람에 노출되면 이완돼 있던 혈관이 수축돼 압력이 높아지면서 심장과 뇌에 큰 부담을 줄 수 있다. 심하면 심뇌혈관질환으로 이어져 생명에 치명적일 수 있다.



일교차가 큰 환절기에는 혈압을 조심해야 한다 |출처: 게티이미지뱅크



환절기에 많이 발생하는 고혈압 합병증고혈압은 수축기 혈압 140mmHg 이상이거나 이완기 혈압이 90mmHg 이상인 경우로, 초기에는 증상이 없지만 시간이 지남에 따라 다양한 장기에 합병증을 일으킨다. 고혈압성 질환은 10대 사망 원인 중 하나일 정도로 매우 위험하다. 환절기에 발생할 수 있는 고혈압 합병증으로는 뇌출혈, 심근경색 등 심뇌혈관질환들이 있다.대표적인 심혈관질환에는 협심증과 심근경색이 있는데, 심장에 혈액을 공급하는 관상동맥이 좁아져 협심증과 심근경색이 발생할 수 있다. 협심증은 제때 치료받지 않으면 혈관이 막혀 심장 근육이 괴사하는 등 심각한 후유증을 유발할 수 있다.뇌출혈 역시 조심해야 한다. 낮아진 기온으로 인해 혈관이 수축해 혈압이 높아지면 높아진 혈압을 이기지 못해 혈관이 터지는 뇌출혈이 발생할 수 있다. 환절기 고혈압, 주의해야 하는 이상 증상따라서 환절기 고혈압 환자들은 가슴 통증, 어눌한 발음, 마비 등 협심증이나 뇌출혈이 의심되는 증상이 나타났을 때는 빠르게 병원을 찾아 적절한 검사 및 치료를 받는 등 예방적인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다.또한 가슴 중앙부 또는 왼쪽 가슴이 답답하거나 쥐어짜는 듯한 통증, 평소 느끼지 못했던 호흡 곤란 등 새로운 증상이 발생하면 심장질환 발생 신호일 수 있다. 협심증의 주요 증상은 가슴 압박감 또는 쥐어짜는 듯한 통증이다. 만약 가슴 통증이 20분 이상 지속하고 식은땀이 날 정도로 심하면 심근경색증을 의심해야 한다. 일부는 명치끝 통증과 더부룩함을 급체로 오인하는 경우도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환절기 혈압 상승 예방법심뇌혈관질환은 신속한 검사를 통해 문제 부위를 찾고 적절한 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관건이다. 따라서 위와 같은 증상이 나타났을 때 빨리 가까운 응급실로 가야 한다.환절기 혈압 상승 예방을 위한 노력도 필요하다. 우선 실내외 온도차가 많이 나지 않게 조절해야 한다. 아직 한낮에는 냉방 기기를 튼다면, 얇은 옷을 여러 겹 입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따뜻한 곳에 있다가 찬바람에 갑자기 노출되는 상황도 피해야 한다. 특히 새벽은 혈압이 가장 높은 시간이자 일교차가 큰 시간으로 혈압이 순간적으로 상승할 수 있다. 따라서 새벽 운동은 자제하고 낮 또는 저녁 시간에 자신에게 맞는 운동을 해야 한다. 식습관도 중요하다. 염분의 과다 섭취는 혈압을 상승시키기 때문에 소금, 간장, 고추장 등의 장류와 김치, 젓갈, 조미료 등 염분이 많이 함유된 식품의 섭취를 최소화해야 한다. 고혈압이 있는 환자라면 혈압을 자주 확인해야 한다. 가정용 전자 혈압계로 아침과 저녁 각각 2회씩 측정해야 한다. 아침은 △기상 후 1시간 이내 △소변을 본 후 △아침 식사 전 △고혈압 약 복용 전 앉은 자세에서 최소 1~2분 안정 후 실시한다. 저녁은 잠자리에 들기 전, 측정 빈도는 1~3회 정도로 한다. 혈압이 조금 높게 나온다고 너무 조급하거나 걱정할 필요는 없다. 그럴 때는 반복해서 측정하고 지속적으로 높다면 의료진을 찾는 것이 좋다.

다음글
[카드뉴스] 다이어트 걱정 없이 명절을 즐기는 ‘버섯 말이 찜’ 레시피
이전글
명절만 되면 등장하는 ‘모둠전’…신선한 식재료 고르는 방법
리스트